자카르타 - 금융서비스당국 위원회 부장 윔보 산토소 (Wimboh Santoso)는 핀테크 회사들이 2019년5월까지 41조4백억러피아짜리 신용을 지출했다고 말했다. 22조6천6백억러피아짜리 작년 같은 기간이나 연누계 (ytd)의 기록에 비해서 81.11% 더 많았다.

"피어 투 피어 대출 핀테크의 총 숫자는 2019년6월24일까지 113 독립체들입니다. 미제 공채의 총액은 연누계 64.93%로 증가한 2019년5월까지 8조3천억러피아에 달합니다" 윔보는 (6월27일) 목요일에 국회의 제 XI 위원회와 직업 회의에 말했다.

윔보에 의하면, 2019년5월까지 차용자 수는 8백7십만 대출자들을 기록했다. 이 숫자는 4조3천5백만의 2018년도 차용자 수보다 100.72%로 증가했다. 그 동안에는, 2018년에 기록한 207,500 대출자들보다 연누계 119.9%로 증가한 456,300 대출자들이 있다.

게다가, 윔보는 금융서비스당국의 감독이 그 핀테크 사업 성장을 동반했다고 말했다. 윔보는 금융서비스당국이 대출 핀테크가 투명하게 사업을 하면 했다고 말했다. 이것을 달성하기 위해서, 그 금융서비스당국은 인도네시아 공동 기금 핀테크 협회 (AFPBI)와 협력한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