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카르타 - 중앙자바에서 그들의 가구 공장들을 만들 몇 가능성 있는 장소들을 검사하기 위해서 투자 조정청 (BKPM)은 쉰아홉 중국 사업가들을 동반하고 있다.

투자 조정청 부장 바흘릴 라하달리아 (Bahlil Lahadalia)는 몇 가능성 있는 장소들이 Pemalang, Kendal, 그리고 Batang을 포함한다고 말했다. Pemalang에는, 그는 산업 단지로서 개발할 수 있는 200헥타르 토지가 벌써 있었다고 말했다. Kendal에는, 라하달리아는 말했다, Kendal 공업 지대의 가구 및 나무 가공 산업 폴리테크닉에 방문하기 위해서 가구 사업가들을 초대했다.

"유입 해외 투자는 협력할 수 있으며 국내 가구 산업의 경쟁력을 증가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선도 수출이 됩니다" 라하달리아는 오늘 (11우러7일) 목요일에 말했다.

이전의, 라하달리아는 인도네시아에서 그들의 투자를 실현하기 위해서 가능성 있는 투자자들을 동반할 거라고 강조했다. 라하달리아는 인도네시아의 사업환경을 개선할 조코위도도 (Joko Widodo) 대통령의 명령에 따르다고 말했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