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카르타 - 중앙 통계청은 더 약한 수출 성과 때문에 2019년11월 무역 수지 적자가 13억3천만미국달러였던 것을 기록했다.

중앙 통계청 부장 수하리얀토 (Suhariyanto)는 2019년11월 적자가 꽤 깊었다고 말했다. "하지만 20억5천만미국달러짜리 2018년11월 위치보다 아직 더 좋습니다" 그는 오늘 (12월16일) 월요일에 Kontan에 의하면 말했다.

2019년11월에는, 인도네시아의 수출 성과는 140억천만미국달러에 매월마다 6.17%로 하락했다. 그 동안에는, 수입은 153억4천만미국달러에 매월마다 3.94%로 증가했다.

수하리얀토는 11월 인도네시아의 수출입 가치가 세계 상품 가격의 역학을 고려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2019년1월부터 11월까지 누계에는, 인도네시아의 무역 적자는 76억마국달러에 달했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