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카르타 - 중앙 통계청 (BPS)은 2020년1월 무역 경상 수지 적자가 8억6천4백만미국달러에 달한 것을 기록했다.

중앙 통계청 부장 수하리얀토 (Suhariyanto)는 그 적자가 10억6천만미국달러짜리 2019년1월에 기록한 적자보다 더 작았다고 (2월17일) 말했다.

그 적자의 요인은 수출입 불균형이다. 수출은 134억천만미국달러였으며 수입은 142억8천만미국달러였다. 수추은 매월마다 7.16%로 하락했으며 연간 3.71%로 하락했다. 그 동안에는, 수입은 매월마다 1.60%로 증가했으며 연간 4.78%로 하락했다.

수하리얀토는 무역 경상 수지 적자를 하락할 그 정부가 만든 정책들을 잘 실시할 수 있기를 바란다. "예를 들면, B30하고 다양한 다른 정책들은 잘 실행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그 적자를 하락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적자를 기록하는 것도 그렇습니다" 수하리얀토는 말했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