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카르타 - 인도네시아의 올해 경제 성장이 코로나바이러스 (COVID-19) 전 세계 유행병 때문에 2.3% 더 이하로 하락할 것 같다, 국가 개발 계획 대행사 (Bappenas) 부장 수하르소 모노아르파 (Suharso Monoarfa)는 말했다.

게다가, 모노아르파 씨도 그 경제 성장이 하락할 것이거나 전 세계 유행병이 끼치는 하락 경제 활동 때문에 2020년2분기의 하락하기도 할 것으로 예상했다. 그렇지만, 그는 경제가 7월에 회복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2020년7월은 회복을 가능성 있게 볼 것이지만 인도네시아의 전체 경제 회복에 의존합니다" 연합 개발당 (PPP) 의장으로의 역할을 하는 모노아르파 씨는 (5월12일) 화요일에 CNN Indoensia에 의하면 말했다.

그 정부는, 모노아르파 씨는 말했다, -0.4%부터 2.3%까지 올해의 경제 성장 전망을 발표했다, 5.3%의 2020년도 국가 예산 목표보다 많이 더 낮다. 그 경제는 4.5%-5.5$ 예상 성장 범위로 2021년에 회복하기 시작할 것이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