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카르타 - 그 인도네시아 정부는 인도네시아의 코로나바이러스 (COVID-19) 전 세계 유행병의 처리를 위해서 일본 정부로부터의 520억엔 (7조천4백억러피아)짜리 대출하고 보조금을 받았다.

주 인도네시아 일본 대사 마사푸미 이시 (Masafumi Ishii)는 (7월20일) 월요일에 아시아 태평양 아프리카 외무 단체장 부처 데스라 페르차야 (Desra Percaya)에게 그 5백억엔짜리 대출하고 2십억엔짜리 보조금을 주었다.

"그 대출은 인도네시아의 COVID-19 처리를 위한 긴금 원조로 사용되는 것입니다, 그 동안에는 건강하고 의료 장비를 갱신하기 위해서 그 보조금을 사용할 것입니다," 공식 발표는 자카르타의 일본 대사관 웹사이트에 썼다.

"일본은 가능한 한 빨리 COVID-19의 펼침을 억제하기 위해서 국제 커뮤니티를 선도하며 회복 노력을 수행하며 사회 및 세계 경제 안정성 및 지속 가능 개발을 창조하기 계속 시도합니다."

그 대출은 전 세계 유행병동안 경제하고 사회 부문을 안정화하는 것을 인도네시아에게 도와 줄 일본 정부하고 아시아 개발 은행 (ADB) 사이 협력 부분이다

"아시아 개발 은행 (ADB)과 협력에 있는 금융 원조하고 재무를 통해서, 그 대출은 COVID-19의 펼침을 억제하며 사회경제적 회복 및 안정화를 수행하며 인도네시아에서 지속 가능 개발을 시작하려고 합니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