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RI - PT. Bank Mandiri (Persero) Tbk

Rp 5.775

0 (0%)

자카르타 - (주) Bank Mandiri (BMRI)는 코로나바이러스 (COVID-19) 전 세계 유행병 때문에 대출 위험을 예측하기 위해서 연말까지 200% 예비를 준비했다.

Bank Mandiri 위험 관리 이사 아흐마드 시딕 바드루딘 (Ahmad Siddik Badruddin)에 의하면, 그 총액이 그 회사의 6월 예비보다 더 높다, 불량 채권 (NPL) 대비 195% 피복율을 갖고 있었다.

그는 그 회사의 불량 채권이 연말까지 3.5%-3.6%에 달할 것으로 예측한다. 2020년6월까지, Bank Mandiri 불량 채권은 3.28%였다, 2019년6월에 2.59%보다 증가했다.

"어느 가능한 대출 위험을 예측하기 위해서, 우리 CKPN 범위가 200%에 유지될 것입니다," 바드루딘 씨는 Kontan.co.id에 의하면 말했다.

COVID-19 전 세계 유행병의 영향을 받는 채무자들에게 대출 재구성 완화에도 불구하고 은행들은 예비를 증가하고 있다, 그리고 금융서비스당국 (OJK)에 의하면 그와 같이 그런 불량 채권 비율은 6월에 1.13%부터 7월에 1.12%에 하락했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