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카르타 - 4 세대 산업의 실시에 전략적인 부문으로 약학하고 의료 장비 산업들을 결정했다. COVID-19가 그 나라에 들어갔을 때, 면제를 신장시킬 비타민, 보충제, 그리고 약의 수요는 증가했다. 이 부문의 높은 수요에 따라, 그 정부는 Making Indonesia 4.0에 우선적인 부문에 의료 장비하고 약학 부문을 추가했다.

"그 의료 장비하고 약학 산업 부문은 COVID-19 전 세계 유행병 가운데 높은 수요 범주들입니다. 따라서, 디지털 기반 기술의 전환을 격려하는 것으로 그 정부는 의료 장비하고 약학 산업 부문의 경쟁력을 개선하기 계속 시도합니다. 디지털 기술의 이용은 생산부터 소비자 분배까지 시작합니다," 산업장관은 아구스 구미왕 카르타사스미타는 (4월14일) 수요일에 자카르타에서 말했다.

연설가들 중 하나, 건강부 약학 및 의료 장비의 단체장 비서, 아리안티 아나야 (Arianti Anaya)는 건강부가 산업부가 선도하는 Making Indonesia 4.0 프로그램에 따라 4 세대 산업으로 약학하고 의료 장비 산업의 개발을 가속화할 로드맵을 만들었다고 말했다.

그녀는 말했다, 계속 증가할 의료 장비를 위한 생산 시설 성장이 있다. 2015년에 193회사들부터 2021년에 891에 달할 것이다. "지난 5년동안, 그 국내 의료 장비 산업은 698 산업들로 증가했거나 361.66%로 증가했습니다," 아리안티는 말했다.

건강부로부터의 데이터에 의하면, 2021년까지, 271 약학 공식화 산업들, 17 약학 원자재 산업들, 132 전통 약 산업들, 18 자연 제품 추출 산업들이 있다. 이 숫자는 연간 증가했다. 인도네시아의 약학 제품하고 의료 장비가 몇 나라들에 수출되었다, 예를 들면 네덜란드, 영국, 폴란드, 나이지리야, 캄보디아, 베트남, 필리핀, 미얀마, 싱가포르, 한국, 그리고 미국이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