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카르타 - 그 우크라이나 정부는 인도넷니아로부터의 케이블 제품의 보호 세금을 제외한다. 인도네시아 공화국의 무역 장관 무하마드 룻피 (Muhammad Lutfi)는 (5월18일) 목요일에 대언론 공식 발표에 말했다.

그에 의하면, 그 정책은 우크라이나에 인도네시아 케이블 제품의 수출 증가를 격려할 것이다. "그 나라에 시장 접근을 확대할 수출자들에게 기회를 열 것입니다," 그는 말했다.

우크라이나의 해외 경제 활동 및 무역 보호부는 2021년3월29일에 인도네시아 공화국 케이블 제품에 보호 면세 결정을 발표했다. 그 결정을 하기 전에, 우크라이나의 무역 당국은 모든 나라들에게 23.5% 마진으로 3년동안 보호 세금을 부과할 추천을 조사하고 있었다. 케이블 수입의 백분율이 3% 더 이하라서 인도네시아를 제외했다.

2018년부터 2020년까지, 우크라이나행 인도네시아 케이블 수출 가치는 2억6백만미국달러였으며 우크라이나의 케이블 제품 필요는 7억7천6백4십3만미국달러였다.

무역부의 해외 무역 단체장 이사 인드라사리 위스누 와르다나 (Indrasari Wisnu Wardhana)는 인도네시아 수출자들에 케이블 시장으로 우크라이나를 사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예를 들면 우크라이나 시장 비 전통적 시장에 인도네시아 수출은 최적적으로 활용되면 증가할 것입니다," 그는 말했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