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카르타 - Cargill은 인도네시아, 람풍에서 2억미국달러짜리 팜원유 정제 공장을 만들고 있다. 이 최신 정제 공장의 건설은 시작했으며 건설은 2022년말에 완료될 것이다.

이 정제 공장은 지속 가능한 팜원유 공급 체인을 개발할 Cargill의 단계를 가속화할 것이며 벌채 없고 확인된 제품들을 소비자들에게 공급할 것이다. Cargill은 농장부터 소비자까지 아주 통함된 공급 체인을 통해서 한다.

"이 프로젝트는 소비자들에게 공급되며 지속 가능하게 처리되는 먹을 수 있는 기름들의 존재성을 증가하기 위해서 Cargill이 취하는 중요한 단계입니다. 반면에는, 이 프로젝트도 안정하고 책임 있고 지속 가능하게 세계의 음식을 제공할 임무를 수행하기에 Cargill에게 지원합니다," Cargill 아시아 태평양 사장 로버트 아스펠 (Robert Aspell)은 말했다.

람풍의 팜원유 정제 공장 프로젝트도 국내하고 세계 수준에 팜원유 공급 체인의 분석을 제공할 Cargill의 임무를 지원하며 지속 가능한 팜원유에 소비자의 선택 공급자로 Cargill의 위치를 강화한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