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MI - PT. Bumi Resources Tbk

Rp 142

+11 (+8,00%)

자카르타 - (주) Bumi Resources (BUMI)의 성과는 2021년 상반기에 9천9십만미국달러짜리 이익을 번다, 8천6백십만미국달러짜리 작년 손실보다 회복한다. Bumi Resources 이사 딜렙 스리바스타바 (Dileep Srivastava)는 (8월30일) 월요일에 대언론 공식 발표에 이 달성을 밝힌다.

이 이득이 2021년 상반기에 균형이 잡히지 않는 세계 공금 및 수요, 전 세계 유행병, 기본 시걸 중단, 그리고 정치적 불확실이 유발하는 20% 더 이상의 석탄 가격 증가 때문이라고 믿는다. "그 수익은 18억7천만미국달러부터 22억9천만미국달러까지 16%로 증가합니다, 수익 비용은 17억3천만미국달러부터 18억천만미국달러까지 4%로 증가했습니다," 스리바스타바는 말했다.

스리바스타바의 말에 의하면, 그 석탄 가격은 톤당 56.2미국달러이다, 톤당 46.9미국달러짜리 2020년 상반기의 수준보다 증가한다. 이 가격 성장으로, 총 이익도 2억3천8백십만미국달러부터 4억8천5백3십만미국달러까지 104%로 증가한다. "COVID-19 전 세계 유행병에도 불구하고 그 회사의 생산력을 잘 유지합니다." 그는 보장한다.

올해, 석탄 생산량의 목표는 톤당 58미국달러부터 63미국달러까지 예상 가격으로 85톤-89톤에 달하는 것이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