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N - PT. Smartfren Telecom Tbk

Rp 39

+3 (+8,33%)

자카르타 - 은행 신디케이트는 7조2천억러피아짜리 신용 한도로 (주) Smartfren Telecom (FREN)에게 대출을 허락했다. 그 대출이 서서히 지출될 것이며 자신의 자회사 (주) Smart Telecom (Smartel)에게 부채를 지불하기 위해서 그 대부분을 사용할 것이다.

Smartfren Telecom 기업 비서 제임스 웨웽캉 (James Wewengkang)은 신디케이트에 포함되는 금융 기관들을 기록했다. 그들은 (주) Bank Central Asia (BBCA), (주) Sarana Multi Infrastruktur (SMI), (주) Bank Mega (MEGA), (주) Allo Bank Indonesia (BBHI), (주) Bank Mayapada International (MAYA), (주) Bank Permata (BNLI), (주) Bank CIMB Niaga (BNGA), (주) Indonesia Infrastructure Finance (IIF), (주) Bank Ina Perdana, 그리고 (주) Bank Pembangunan Daerah Papua이다. 그 신디케이트 신용 거래 협정이 2023년2월1일에 서명되었다.

(2월2일) 어제 공식 발표에 웨웽캉에 의하면, 그 거래신용에 세 단계에 지출될 것이다. 첫번째는 중국 개발은행의 선전 지점에 빚이 있는 Smartel 부채를 차환하기 위해서 사용될 5조2천억러피아짜리이다. 1조5천억러피아짜리 두번째하고 5천억러피아짜리 세번째가 FREN 하고/나 Smartel의 자본 제품에 지출될 것이다.

이 거래신용의 테너는 7년이며 일정한 마진과 3개월 JIBOR 비율이다. 웨웽캉은 그 거래가 제휴 거래 및 이해 충돌에 관한 42/POJK/04/2020 전에 금융서비스당국 규제에 의하면 제휴 거래가 아닌 것을 확인헀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