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카르타 - COVID-19 전 세계 유행병 영향 가운데도 그 기본 금속 산업하고 식음료 산업은 수출 가치의 달성을 통해서 외환에 중대한 기여를 아직도 할 수 있다. 점증적으로, 2020년1월-5월에는, 그 제조 부문은 국가 수출 성과에 계속 최대 기여자였다.

"국내 원자재의 부가 가치를 증가하며 국제 시장의 필요에 응할 수 있는 것으로 금속 산업으로부터의 긍정적인 기록은 그 하류 정책이 잘 될 수 있는 것을 보여 줍니다." 산업 장관 아구스 구미왕 카르타사스미타 (Agus Gumiwang Kartasasmita)는 (6월19일) 금요일에 말했다.

그 기본 금속 산업은 2020년1월-5월에 92억미국달러짜리 훌륭한 수출 가치를 기록할 수 있었다, 65억미국달러짜리 2019년도 같은 기간의 달성에 비해서 41%로 증가했다. 게다가, 그 식음료 산업도 COVID-19 전 세계 유행병으로부터의 힘 가운데 긍정적으로 자신의 수출 성과를 기록할 수 있었다.

2020년1월-5월에는, 그 식음료 산업의 운송 가치는 114억미국달러에 달했다, 105억미국달러쯤짜리 2019년 같은 기간의 달성에 비해서 8%로 증가했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