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카르타 - 에너지광물자원부는 지난 달에 톤당 52.98미국달러부터 2020년7월에 톤당 52.16미국달러에 1.55%로 기준 석탄 가격을 낮추었다.

그 부처의 통신 부장 아궁 프리바디 (Agung Pribadi)에 의하면, 그 정책은 세계 시장에 인도네시아 석탄의 흡수하고 인도 및 중국 석탄의 공급 과잉의 영향을 받는다. "이 두 나라들은 그들의 국내 공급을 우선적으로 처리합니다," 그는 (7월3일) 금요일에 공식 발표에 말했다.

게다가, 프리바디 씨도 코로나바이러스 (COVID-19) 전 세계 유행병동안 에너지 소비의 변화 추세를 인정했다, 바이러스 펼침을 억제하기 위해서 부과하는 무역 제한 때문에 몇 나라들은 국내산 대안 에너지를 선호한다.

인도네시아의 기준 석탄 가격은 톤당 67.08미국달러에 0.28%로 2020년3월에 최근에 가장 높게 증가했다. 그 때부터 하락했다, 2016년2월에 톤당 50.92미국달러의 최저 수준에 동등했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