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카르타 - 인도네시아중앙은행 (BI)은 2020년2분기에 92억미국달러짜리 인도네시아 국제 수지 흑자를 기록했다. 지난 분기에는, 국제 수지는 85억미국달러짜리 적자를 기록했다.

게다가, 2020년6월말에 외환 예비는 1317억미국달러에 증가했다, 수입 및 정부 외채의 8.1개월 재무에 동등하며 수입의 3개월 국제 충분 기준보다 더 높다.

IDNFinancials.com이 (8월18일) 화요일에 받은 공식 발표에는, 인도네시아중앙은행은 현 경상 수지 적자가 2분기에 37억미국달러 (국내 총 생산의 1.4%)부터 29억미국달러 (국내 총 생산의 1.2%)까지 하락했다고 말했다.

"현 경상 수지 적자 하락은 약화하는 국내 수요 때문에 더 낮은 수입을 인해 좋은 무역 수지에서 왔습니다," 인도네시아중앙은행은 말했다.

게다가, 2분기 자본 및 금융 거래는 105억미국달러짜리 흑자를 기록했다. 정부하고 기업의 세계 채권 발행 형태로 증가 포트폴리오 투자 유입하고 정부 증권 구입으로, 포트폴리오 투자하고 직접 투자의 순 유입에서 그 흑자를 끌어냈다.

"앞으로, 인도네시아중앙으행은 국제 수지의 전망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세계 경제 역학에 계속 주의할 것이며 경제 안정성을 유지하기 위해서 정책들을 계속 강화할 것이며 외부 부문의 회복력을 강화하기 위해서 정부하고 관련 있는 당국들과 정책 협력을 강화할 것입니다." 인도네시아중앙은행은 썼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