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카르타 - (9월28일) 월요일까지, 그 정부는 인력 부처를 통해서 첫번째부터 네번째까지 분배 단계에 천백6십만 명 목표의 87.35%나 10,180,341 명들에게 임금 보조금을 분배했다, 인력 장관 이다 파우지야 (Ida Fauziyah)는 말했다.

"노동자들을 위한 임금 보조금의 분배가 잘 되었습니다; 그렇지만, 진행 중인 몇 장애들이 아직 있었습니다," 파우지야 씨는 (9월29일) 화요일에 공식 발표에 말했다.

그 총액에서는, 2,484,429 명은 첫번째 단계 보조금을 받았으며, 2,981,602명은 두번째 단계엿으며 3,476,123명은 세번째 단계였으며 1,238,187 명은 네번째 단계였다.

파우지야 씨에 의하면, 분배 과정에 가장 흔한 장애는 복사 은행 계좌, 해지 계좌, 수동적 계좌, 근거 없는 계좌, 그리고 동결계정을 포함했다. 이 문제에 관해서는, 고용 사회보장시행청 (BPJS Ketenagakerjaan)에게 계좌 보고에 실수를 방지하기 위해서 그녀는 노동자들의 고용인들과 그들의 은행 계좌를 확인하는 것을 유망한 수령자들에게 요청한다.

더구나, 파우지야 씨도 그 부처가 임금 보조금을 받는 수령자들이 진행 중인 코로나바이러스 (COVID-19) 전 세계 유행병동안 경제를 살리기 위해서 그들의 돈을 현명하게 지출하겠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우리는 이 보조금을 받는 노동자들이 특히 중소기업 제품 기본수요에 그들의 돈을 지출하겠기를 바랍니다," 그녀는 말했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