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카르타 - 2021년1월 기간에 인도네시아의 전자 상거래 범주를 위한 SimilarWeb 데이터에 의하면, Tokopedia는 32.04%의 트래픽으로 선도했다. 그 전자 상거래에 매월 방무 숫자는 억2천9백십만이었다.

참고로, Tokopedia 방문의 부분은 휴대를 통해서 62.7%로 지배한다, 그 동안에는 컴퓨터는 37.3%이다. 그 평균 방문 기간은 6분 37초였다.

그 2등은 29.78%의 트래픽 부문으로 Shopee이다. 그 동안에는, Bukalapak은 8.23% 트래픽 부분으로 3등이다. Lazada는 7.11%의 트래픽 부분으로 4등이며 Blibli는 4.22%로 5등이다.

인도네시아중앙은행은 전자 거래가 전 세계 유행병 가운데 거의 두배로 증가한 것을 보여 준다. 그 숫자는 2019년8월에 8천만 거래부터 2020년8월에 억4천만 거래에 급증했다.

idnfinancials.com이 받은 대언론 공식 발표에는, 협동 및 중소기업 장관 테텐 마스두키 (Teten Masduki)는 전자 상거래에 연결되며 새로운 시장에 잘 어울리는 제품을 혁신해서 많은 중소기업들이 살아남을 수 있다고 말했다. 그렇지만, 전자 상거래에 연결괸 중소기업 숫자는 13%만이다. 중소기업의 전자 상거래의 활용 가능성이 아직도 매우 큰 것을 의미한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