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카르타 - 그 농업 산업 부문은 비 석유 및 가스 가공 산업하고 국가 경제의 성장에 중대한 기여를 계속한다. 2021년2분기에는, 그 부무은 국가 국내 총생산의 8.77%를 기여했다, 비 석유 및 가스 가공 산업의 국내 총 생산 성장의 50.59%였다.

"식음료 산업 하위 부문은 비 석유 및 가스 가공 산업의 국내 총생산 성장의 38.42%를 기여했습니다," 산업부 농업 산업의 단체장 푸투 줄리 아르디카 (Putu Juli Ardika)는 (9월17일) 금요일에 자카르타에서 말했다.

다음 기여는 4.35%의 담배 가공 산업에서 오며 그 다음에는 종이 및 종이 상품 산업은 3.86%이며 나무 및 나무 제품 산업은 2.54%이며 가구 산업은 1.42%이다.

중앙 통계청으로부터의 데이터에 참고하면, 인도네시아의 2021년2분기 무역수지는 13억미국달러짜리 흑자를 기록했다. 6억미국달러짜리 적자를 당한 2020년 같은 기간에 비해서 많이 개선했다.

"2분기에 196억4천만러피아나 국가 수출의 28.24%를 기여했으니까 그 농업 산업 부문은 이 경우에 감탄을 받을 만합니다." 푸투는 말했다. 이것은 상류부문의 지원에서 분리될 수 없습니다, 이번에는 농업 부문이다, 그래서 이 달성들이 가능하다.

농업 산업 부문의 성과를 증가하기 위해서, 산업부는 4.0 산업의 실시를 통해서 개선하고 강화를 계속 격려한다. 더구나, 산업 기술 이용을 최적화하며 산업을 위한 천연 자원을 활용하며 친환경 산업하고 전략적인 산업들을 조성하며 국내 제품 이용을 증가한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