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TON - PT. Wijaya Karya Beton Tbk

Rp 177

+8 (+4,52%)

자카르타 - (주) Wijaya Karya Beton (WTON)은 6천억러피아짜리 가능성 있는 계약 가치로 필리핀에서 철도 건설 프로젝트 협력에 노력하고 있다.

Wijaya Karya Beton 사장 쿤차라 (Kuntjara)는 세 형태들에 그 프로젝트를 나눌 거라고 더 많이 밝혔다. 그들은 고가 철도, MRT 터널, 그리고 철도 프리캐스트 방위이다.

쿤차라에 의하면, JICA 일본 계약자와 협력할 철도 개발 프로젝트는 5천억러피아부터 6천억러피아까지 가능성 있는 계약 가치를 갖고 있다. 그는 (9월7일) 어제 대언론 공식 발표동안 그 정보를 밝혔다.

더구나, 쿤차라는 이 프로젝트가 필리핀의 두 국내 벤처들이 가입하는 컨소시엄이라고 설명했다, 컨소시엄 계약 가치는 2570억러피아짜리이다. WTON은 동 티모르하고 호주의 프로젝들을 완료할 평판을 갖고 있다. "올해, 그 목표는 필리핀입니다. 내년에는, 우리는 아세안 나라들이나 다른 지역들도 겨냥합니다," WTON 이사 리야 유다스와라 (Rija Judaswara)는 말했다. (R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