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CL - PT. XL Axiata Tbk

Rp 2.410

-30 (-1,00%)

자카르타 - 자신의 근본질을 개선하기 위해서, 올해, (주) XL Axiata (EXCL)은 차환에 집중할 것이다. 존재한 선택들 중 하나는 채권을 발행하는 것이다.

XL Axiata 최고 재무 책임자 부디 프라만티카 (Budi Pramantika)는 2022년12월31일까지, 총 만기가 되는 채권이 12조러피아에 달했다고 주장했다. 그렇지만, 그 총액은 그 회사가 채권을 납부한 후에 2조러피아로 하락했다, 10조러피아짜리 총 채권이 남았다.

그 동안에는, EXCL은 2023년3분기에 2조4천억러피아짜리 만기가 되는 채권을 처리할 필요가 아직도 있다. "그렇지만, 우리는 2023년에 채권을 지불하기 위해서 사용될 채권으로부터의 7조러피아를 소유합니다," 프라만티카는 (3월8일) 오늘 언론 공식 발표에 말했다. EXCL은 5조러피아짜리 목표로 XL Axiata의 제 2회 일괄등록 채권을 발행하는 것으로 거래신용을 받아 냈다, 5조러피아짜리 제 3회 일괄등록 수쿠크 이자라도 그랬다.

2022년9월에는, XL Axiata는 각각 1조5천억러피아짜리 원금으로 2022년도 제 2회 첫번째 단계 일괄등록 채권하고 2022년도 제 3회 첫번째 단계 일괄등록 수쿠크 이자라를 발행했다. 그렇지만, 채권하고 수쿠크 발행의 다음 기간의 시간표는 아직도 논의 중이다, 왜냐하면 그 회사는 알맞은 순간을 구한다. "상황이 좋지 않으면 우리는 3분기에 채권을 발행할 것입니다, 비록 2조4천억러피아 더 이하에 가치가 더 작습니다," 프라만티카는 말했다. (RBN)